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
주메뉴 건너뛰기

서브메뉴


  • quick_진료과
  • quick_진료예약
  • quick_증명서발급
  • quick_건강정보
  • quick_오시는길
  • quick_전화번호
  • 전문클리닉
  • 현재위치

    HOME > 진료 > 전문클리닉
소아 식중독 클리닉
    • 아기들이 가장 조심해야 할 여름철 감염성 질환으로 꼽히는 식중독은 주로 6~7월에 많이 발생하지만 적어도 9월까진 긴장을 풀지 말아야 한다. 30℃를 넘나드는 고온과 높은 습도가 계속 이어지면 여전히 음식물이 쉽게 부패할 가능성이 크기 때문. 음식물을 섭취한 후 몇시간 내에 복통과 함께 구토 및 설사 증상을 보인다면 일단 식중독을 의심해야 한다.

      포도상구균에 의한 식중독은 적절히 조리되지 않거나 냉장 보관되지 않은 음식물을 섭취한 후 발생하는데, 아기들이 좋아하는 마요네즈`크림 같은 음식물에 특별한 주의를 기울여여 한다. 대게 음식물 섭취 후 1~7시간에 증상이 나타나며, 일반적으로는 12시간 이내에 호전을 보이지만 영유아들은 탈수나 쇼크 같은 심각한 증상을 보일 수 있기 때문에 바로 병원을 찾는 게 좋다.

      탁아시설에서 집단으로 생활하는 아이는 감염성장염에 조심해야 한다. 가정에서 돌보는 영아보다 2배 이상 감염성장염에 걸릴 위험이 큰데, 아직 대변을 가릴 줄 모르는 나이에 반복적으로 손과 물건들이 입에 닿고, 끊임없이 아이들과 접촉하는 것이 그 원인이다. 이런 시설은 철저한 위생 관리가 필수적이며, 엄마들은 불필요한 집단 거주나 집단 식사를 피하게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.

      세균성 장염 가운데는 흔하지 않으나 장출혈성대장균 O157에 주의해야 한다. 설사와 혈변 등 세균성장염 증상을 보이다가 콩팥이 심하게 손상돼 소변을 보지 못하고 생명을 위태롭게 할 수도 있는 용혈성요독증후군이 함께 나타날 수 있는 무서운 장염이다. 오염된 쇠고기`우유`닭고기 등에 의하여 주로 유발되므로, 음식물의 보관과 조리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.

      이처럼 여름철 아기들이 자주 걸리는 식중독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모든 가족들의 손을 자주 씻고, 모든 음식을 끊여서 먹는 게 좋다. 또 설사와 혈변 등 세균성장염 증상이 보이면 그 즉시 의사와 아기의 상태를 의논하고 경과를 관찰해야 한다.


      ● 진 료 과 : 소아청소년과
      ● 문      의 : 053)250-7514

  • 개인정보취급방침
  • 이메일무단수집거부
  • 환자권리장전
  • 오시는길
  • + 응급의료센터 당직전문의진료과목
  • 41931 대구광역시 중구 달성로 56 TEL:053-250-7114 FAX:053-250-7795
  • facebook 로고
  • twtkr 로고
  • 네이버블로그 로고
  • You Tube 로고
  • 보건복지부 인증의료기관 마크
  • 글로벌 의료마케팅 로고
  • 전화예약 및 문의 1577-6622